엠씨더맥스 (M.C the MAX) – 처음처럼 (BLOOM)

엠씨더맥스 (M.C the MAX) – 처음처럼 (BLOOM) Lyrics, Letra:
눈이 부시게 웃던 널 기억해
이제는 다시 볼 수 없게 됐지만
끝내 붙잡았던 기억들만
이 겨울을 지나간다

나지막이 들리지 않게 전하는
기다릴게 이 한마디 대신
피고 진다 뜨겁게 시린 우리 사랑
보내지 못한 계절처럼

피어나 단 한 번도 겨울이 없었던 것처럼
피어나 언제라도 사랑스러운 그대로
추억은 지나버린 계절에 그대로 놓아두고서
그래 처음처럼

가슴속에 켜켜이 쌓은 그리움
이 눈물로 흘려내면 그뿐
이 눈물이 그댈 피워낼 수 있다면
그걸로 나는 괜찮은걸

피어나 단 한 번도 겨울이 없었던 것처럼
피어나 언제라도 사랑스러운 그대로
스치듯 그대 곁에 맴도는 이 작은 한마디조차
여기 남겨두고

아픈 기억은 여기 남기고

피어나 우리 처음 만났던 그때 그대처럼
피어나 사랑했던 그대 모습 그대로
추억은 지나버린 계절에 그대로 놓아두고서
마치 처음처럼
Letra lyrics lyric letras versuri musiek lirieke tekstet paroles

Si prega di attivare i Javascript! / Please turn on Javascript!

Javaskripta ko calu karem! / Bitte schalten Sie Javascript!

S'il vous plaît activer Javascript! / Por favor, active Javascript!

Qing dakai JavaScript! / Qing dakai JavaScript!

Пожалуйста включите JavaScript! / Silakan aktifkan Javascript!
%d blogueiros gostam disto: